'George Winston'에 해당하는 글 2

[이재상의 피아노 에세이 제15부] 3번째 독주회 “For You & For Me" 1화

" 뭔가 색다른 독주회는 없을까? " 두 번의 독주회 그리고 카페나 동호회에 참석해서 연주를 하면서 ‘피아노 독주가 아닌 뭔가 다른 것은 없을까?’ 하는 생각을 하게 되었다. 현악기나 타악기와 함께하는 이중주/삼중주 아니면 보컬이 노래를 부르면서 내가 피아노를 연주하는 것은 어떨지… 아니면 내가 노래도 부르고 피아노도 연주해 보면 어떨지 등등 피아노만 연주하는 것이 아닌 뭔가 다른 것이 없을까 고민이 되었다. 그러던 중 TV를 통해서 우연히 누군지는 기억이 나지 않지만 연주하는 장면을 보게 되었다. ‘영상’을 띄워놓고 그 영상에 어울리는 곡을 연주하는데 꽤 괜찮아 보였다. 연주 장소에 셋팅이 되어야 할 것들이 필요하겠지만 크게 힘들이지 않고도 가능해 보이기까지 했다. " 음악을 같이 표현해 보면 어떨까?..

Storyteller/Life Story
2014. 1. 7. 10:43

[이재상의 피아노 에세이 제2부] 쉽지 않은 과정들...

♬ 쉽지 않은 과정들… ♬ 쉽지 않았다. 악보를 보기에도 바쁜데 곡을 외우려고 목표를 잡았으니 쉬울 수가 없었다. 연주 연습 도중에 피아노 건반 사이에 손가락이 찌여 살집이 뜯어지는 생각지도 못한 부상을 당하기도 하고, 손과 어깨에 힘을 풀고 연습하는 전공자들의 노하우를 모른채 일단 덤벼들어 건반을 치다 보니 늘 손가락 저림에 시달려야 햤고, 활기찬 곡들을 연습하다보니 윗층, 아랫층에서 시끄럽다는 불만의 소리도 듣곤 했다. 하지만, 이러한 쉽지 않은 과정들에 힘들다는 생각 보다는 내가 좋아하는 곡의 연주 진도가 나가는 것에 기분은 좋았다. ♬ 조금씩, 조금씩 무언가 되는것 같아… ♬ 꾸준한 연습의 결과일까? 악보가 조금씩 눈에 익게 되고, 한 곡 한 곡 완성도가 높아지기에 이르렀다. 처음엔 악보를 외운다..

Storyteller/Life Story
2013. 5. 2. 10: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