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메'에 해당하는 글 2

[이상기의 마루금 걷기] 에베레스트 3 Passes 걷기 <제6화-마지막회> 에베레스트 트레킹을 끝내며, 타메에서 카투만두로

13일차(11/16, 타메 – 따모- 샹보체 – 남체 - 몬조) 약 13km - 5시간 55분08:10 타메(3,820m) 출발08:45 삼데(3,760m) 도착10:10 멘데(3,740m) 도착10:50 샹보체(3,720m) 도착11:40 남체(3,440m) 도착12:50 남체(3,440m) 식사 후 출발13:20 라자도반(2,830m) 도착 14:05 몬조(2,835m) 도착 랜만에 늦잠을 잤습니다. 이제 5,000m를 넘나드는 고행의 여정이 모두 끝났다고 생각하니 긴장이 풀리고 가벼운 트래킹을 하는 기분으로 사뿐하게 걸음을 걷습니다.타메(Thame, 3,820m)로부터 삼데(Samde, 3,740m)까지는 굽이굽이 보테 계곡(Bhote Koshi)길을 따라 고개를 넘는 길인데, 계곡길을 따라 스투파..

Storyteller/Life Story
2015. 12. 14. 13:26

[이상기의 마루금 걷기] 에베레스트 3 Passes 걷기 <제5화> 종라에서 타메로, 역경을 너머 환희로

10일차(11/13, 종라–촐라–드라낙) 약 11km - 6시간 48분06:15종라(4,730m) 출발10:56촐라(5,420m) 도착13:10 드라낙(4700m) 도착새벽부터 일찍 일어났습니다. 어제 역경을 딛고 오른 칼라파타르의 광경이 머리에 계속 맴돌았습니다. 어제 칼라파타르를 포기했다면 오늘 촐라(Cho La, 5,420m)를 자신할 수 없었을 것입니다.촐라(Cho La, Cho Pass, 5,400)는 에베레스트 코스 중에서 가장 많은 사람들이 포기하는 고개라고 합니다. 물론 기상이 악화되거나, 눈이 많을 때는 체력이 뒷받침된다고 해도 갈 수가 없는 지역이기도 합니다. 물론 가을에는 눈이 많이 쌓여있지 않기 때문에 특별한 일이 없는 한, 길이 좋기 때문에 체력만 된다면 갈 수 있는 곳입니다. 종..

Storyteller/Life Story
2015. 7. 15. 11: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