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키앤초코'에 해당하는 글 3

[Come-Back Yuhkilove!! 9부] “하나하나 발전에 발전을 거듭하여(1)”

“예전 카페 사장님과의 통화” 내가 그 곳에서 공연을 해 보겠다고 하니 가게 사장님도 처음엔 의아해 하시다가 공연 일정이 잡히면 연락을 달라고 했다. 일단 11월을 기약했고 사장님은 상당히 흥미로워 했던 기억이 난다. “하나하나 발전에 발전을 거듭하며…..(1).” 특히 이미 블로그에서도 연주 영상이 있지만 피아노포엠의 “향긋이 젖은 따사로운 향기”라는 곡은 불과 2달 전만 해도 잘 연주도 못했고, 또 하지도 않았던 곡이었는데 아이들이 자꾸 쳐달라 해서 저절로 이 곡을 매번 연습하게 되었다. 이 곡은 2009년 쿠키앤초코의 싱글앨범 “The Autumn”에 수록된 곡이다. 역시 널리 알려져 있지 않다 보니 악보도 희귀하다. 이 부분에 대한 느낌을 잘 살린다면 멋진 곡이 될 것 같다.

Storyteller/Life Story
2018. 5. 31. 09:06

[피아노와 함께 하는 이 시간 제9부] “혼자 마시는 커피”

이 곡은….‘쿠키앤초코’의 1집 에 수록된 곡이다.개인적으로 피아노의 여러 건반을 누르는 화음보다는 단음의 멜로디에 반주가 가미된 곡들을 좋아하다 보니 이 곡도 알고 연주하게 되었다.흔히 커피 한잔 하면 누군가와 찻집에서 마시는 장면 또는 집에서 커피를 마시면서 책 한 권을 여유롭게 읽는 장면을 떠올릴 수 있지만 이 곡은 맘속에 안타까움을 가진 상태에서 마시는 커피를 연상케 한다.다른 곡과 다르게 마지막 부분에서는 연주가 중간에 멈추는 부분이 있는데 이 짧은 순간이 많은 생각을 하게 한다. 쿠키앤초코는 누구?쿠키앤초코는 뉴에이지 피아니스트 겸 작곡가로 활동하고 있다.사실 솔직히 이 사람의 사진도 그리고 남성인지 여성인지도 알지 못하며 다만 피아노 및 악보와 관련된 카페에서 이 사람을 알게 되었다.그녀만의..

Storyteller/Life Story
2016. 3. 9. 09:16

[이재상의 피아노 에세이 제34부-마지막회] 둘째 가졌다는 소식에...

연습에 연습을…목표가 정해져서 그런지 연습에 속도가 붙었다.그런데 집에서는 아이 돌보랴 집안일 하랴 이런 분위기 속에서는 몰입도 안 되고 급한 맘에 빨리 치게 되니 이건 뭐 뒤죽박죽이었다.계속 이용해 오던 산본의 연습실도 좀 더 자주 찾아가서 연습을 하고최대한 내가 혼자서 연습할 수 있는 시간을 확보하기 위해 노력을 했다. 새로운 곡들도 눈에 들어오고…이 시기에는 새로운 곡들도 많이 접할 수 있었다.내가 계속 관심을 갖고 있는 피아노포엠이나 쿠키앤초코와 같은 피아니스트들의 신곡을 들으면서육아로 피아노와 같이 보낸 시간이 부족했던 부분들이 조금씩 회복 되어가고 있었다. 특히 이 시기에는 “눈은 하늘의 배려일까요”와 “사랑할 시간은 많지 않다”와 같은 곡들이 귀에 꽂혀서 열심히 연습을 했다. “눈은 하늘의 ..

Storyteller/Life Story
2015. 6. 17. 16: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