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주) C&C, '스파크(Spark) 사용자 모임'의 정기 모임 후원

하둡 창시자 더그 커팅 클라우데라 수석 아키텍트 겸 아파치 SW재단 의장 주제 발표 나서

ICT 개발자들간의 신기술(New ICT) 교유의 장(場)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 지속할 터


SK주식회사 C&C가 지난달 AI를 주제로 열린 디톡스(D’Talks)에 이어 이번 달에는 빅데이터 시작과 미래, 하둡과 스파크을 주제로 한 스파크(Spark) 사용자 모임을 후원하면서 분당판교 근교 ICT 개발자들간의 지식공유 문화를 이끌어 가고 있다. 

SK주식회사 C&C(대표이사 : 박정호 사장, www.sk.co.kr) 14 경기도 분당 사옥 비젼룸에서 열린 스파크 사용자 모임밋업(Meetup, 정기 모임)을 후원했다고 15일 밝혔다. 


하둡의 창시자인 더그 커팅 클라우데라 수석 아키텍트 겸 )아파치 SW재단 의장이 주제 발표 후 참석한 개발자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이날 세미나는 개발자들이 새로운 기술에 대해 자극을 받고 기술 공유를 통해 스스로 역량을 개발해 나가는 기술 중심 문화를 만들어 나가겠다는 SK주식회사 C&C의 인재 경영 철학에 의해 개발자 모임을 후원하면서 진행됐다. 

스파크 사용자 모임 SK주식회사 C&C New Tech팀의 이상훈 대리가 운영하는 SNS 커뮤니티 모임으로 약 2,600여 명의 회원이 활동하는 국내 유일한 스파크 개발자 모임이다.

스파크란 1)인메모리 처리 실시간 처리분석 SQL 머신러닝을 빠른 속도로 분산 처리할 수 있는 아파치 오픈소스로써 해외를 중심으로 큰 인기를 끌고 있는 기술이다. 

이날 정기 모임에는 ‘아파치 하둡 : Today and Beyond’를 주제로 빅데이터 표준  플랫폼 2)하둡의 창시자인 더그 커팅 클라우데라 수석 아키텍트 겸 3)아파치 SW재단 의장이 주제 발표자로 나섰다.

더그 커팅은 처음에는 하둡이 이렇게 성공할 줄 몰랐고, 실리콘밸리 외부 사람들이 하둡을 진지하게 받아들일 것이라고는 생각하지 못했다하둡은 현재 청년기에 접어들었고, 이는 오늘 이 자리에 모인 여러분이 활동한 커뮤니티의 산물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국내 유일한 스파크 개발자 모임인 ‘스파크 사용자 모임’ SNS 커뮤니티를 운영하는 SK주식회사 C&C New Tech팀의 이상훈 대리가 프로그램을 소개하고 있다.


또한, ▲빅데이터를 수행할 때 오픈소스의 당위성 ▲빅데이터 오픈 소스들의 트렌드 ▲아파치 스파크의 장점에 대해서 모임에 참석한 개발자들과 함께 진지하게 얘기했다.

이 외에도 ▲서울대 빅데이터 연구원 차상균 원장이 국내외 빅데이터 현황과 전망을 ▲서울대 데이터 사이언스 연구실 김한주 박사가 스파크 기반 딥러닝을 주제로 발표를 했다. 

SK주식회사 C&C 윤현 역량기획본부장은 “SK주식회사 C&C가 모든 ICT개발자들 간의 신기술(New Tech) 교류의 장()으로 자리매김해 나갈 수 있도록 디톡스 외 개발자 모임 후원 등도 지속적으로 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