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C&C Global 사업1팀 이수영 팀장이 방글라데시 정통부, 행자부 등 각계 인사들이 참석한 준공식에서 프로젝트 결과를 보고하고 있는 모습


SK C&C(대표이사: 박정호 사장, www.skcc.co.kr) 6방글라데시의 이른바정보화 고속도로라고 불리는 국가 백본(Backbone)망 구축 사업을 성공적으로 완료했다고 이날 밝혔다.

SK C&C 2012년 말부터 2 7개월에 걸쳐 방글라데시 중앙부처와 산하 행정기관 전체368개 사이트를 하나의 백본 네트워크로 연결해 전용 광케이블망전송망인터넷망 등을 포괄하는 국가 기간전산망을 구축해왔다.

320억원 규모의 이 사업은 지역별로 독립돼 구축된 네트워크를 하나의 전국 네트워크로 묶는 사업으로, 과거 지역별로 관리되던 공공정보가 중앙정부 차원에서 하나로 관리할 수 있도록 하는 기반 인프라 사업이다.

SK C&C TOSS(Total Operation Support System)를 구축해 전자정부 네트워크 상의 서버와 스토리지와 같은 IT인프라는 물론 운영 소프트웨어 등 시스템 전반에 걸친 실시간 성능장애 모니터링과 구성변경관리 등의 종합 IT자원 관리체계도 마련했다.

이를 통해 방글라데시 정부는 지적정보나 세금정보, 주민등록정보 등의 대국민 전자정부 서비스 시스템을 구축하기 위한 계획을 하나씩 추진하고 있어, 우리나라 IT수출의 또 다른 기회가 되고 있다.


SK C&C 최인현 전문위원부장(Project Manager)<사진 왼쪽>이 발주처인 BCC(Bangladesh Computer Council)의 프로젝트 총괄자로부터 공로패를 받는 모습


SK C&C 도지헌 Global사업 본부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방글라데시 정부 당국과 강한 신뢰를 형성할 수 있게 되었다 방글라데시 정부의 든든한 IT서비스 전략 파트너로서 방글라데시 정보통신 기술 발전에 도움이 되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SK C&C 100여명의 방글라데시 현지인들을 대상으로 네트워크 IP통합 관제 시스템 TOSS 등 관련 ICT 기술을 전수하는 한편, 방글라데시 정부 주요 인사들을 여러 차례 초청해 SK C&C 본사대덕 데이터센터 등을 탐방하며 미래 ICT 발전 방향을 협의해 왔다.

또한 지난달 23일 열린 준공식 행사에서 방글라데시로부터 공로패를 받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