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C&C사업 ‘Watz Eye의 영상분석 기술을 세계 최고 수준으로 업그레이드해 글로벌 융합 보안 시장 개척 속도 높일 계획

향후 인공지능(AI) 등 새로운 융·복합 기술과 서비스를 도입해 Digital Transformation 경험을 선사할 것


SK주식회사 C&C사업이 융합 보안 솔루션 ‘Watz Eye(와츠아이)’의 영상분석 기술을 세계 최고 수준으로 업그레이드 한다.

SK주식회사 C&C사업(대표:안정옥, www.sk.co.kr)23일 성남시 분당 사옥(SK-u타워)에서 이호수 DT총괄과 국립과학수사연구원 최영식 원장 등 양측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VA(Video Analytics) 기반 보안 솔루션 개발을 위한 기술협력협약을 체결했다고 이날 밝혔다.

‘VA(Video Analytics) CCTV 영상의 ▲침입탐지 ▲차량·얼굴 인식 ▲객체인식(도난·투기 자동감지)

▲동영상 화질개선 등 보안탐지에 필요한 정보를 추출하고 해석하는 기술이다.

SK C&C 사업의 융합 보안 솔루션 ‘Watz Eye(와츠아이)’에 적용시켜 영상처리에서 차별화된 서비스로 글로벌 융합 보안 시장 개척을 가속화한다는 계획이다.

SK C&C사업은 2012년 이후 IoT 기반의 융합 보안 솔루션 ‘Watz Eye(와츠아이)'를 기반으로 CCTV, 각종 탐지 센서 등 다양한 보안 장비를 하나로 통합한 맞춤형 보안 관제 서비스를 선보이며 중앙아시아, 중동 지역 국가에서▲도시관제 ▲교통관제 ▲시설관제 ▲항공관제 등 총 800억원대의 사업을 수행해 왔다.

SK C&C사업 이호수 DT총괄은 공공기관이 개발한 기술을 민간의 솔루션에 접목, 글로벌 일류 제품을 만들어 해외 신시장을 공동 개척하는 좋은 사례가 될 것이라며 중앙아시아와 중동 지역에서 융합 보안 1위 사업자로서의 위치를 확고히 하며 향후 인공지능(AI) 등 새로운 융∙복합 기술과 서비스를 도입해 고객에게 Digital Transformation 경험을 선사하겠다고 말했다.

국립과학수사연구원 최영식 원장은 이번 협약에 대해 국과수에서 개발한 원천 기술이 민간 기업과의 협업을 통하여 해외시장에서의 수익 창출로 이어질 수 있음을 보이는 중요한 이정표라고 평하면서 앞으로도 지속적인 연구개발을 통해 국과수 디지털 기술이 세계 시장에서 각광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