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티웹쉘(Anti-WebShell)', '엠디에스(MDS)' 등 웹 보안 솔루션 2종 AWS 마켓플레이스에 등록

자체 보안 운영이 어려운 고객들은 SK인포섹이 제공하는 관제서비스를 추가로 받을 수 있어

게임, 포털 등 웹 서비스 기반의 사업자를 중심으로 클라우드 기반 SECaaS 사업에 나설 것



정보보호 전문기업 SK인포섹(대표 한범식, www.skinfosec.com)은 자사의 웹 보안 솔루션인 안티웹쉘(Anti-Webshell)엠디에스(MDS)’에 대해 아마존웹서비스(이하 ‘AWS’, Amazon Web Service) 마켓플레이스에 등록을 마치고, 본격 서비스에 나선다고 22일 밝혔다.

Anti-WebShell MDS *웹쉘(WebShell) 공격, 웹 악성코드 삽입 등 웹 서버 해킹 공격을 탐지하는 솔루션이다.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에서도 밝힌 바와 같이 웹쉘과 웹 악성코드 공격은 웹 서버 해킹 공격의 수단으로 가장 많이 이용되고 있어 기업들의 주의가 필요하다.

SK인포섹은 2종의 솔루션과 함께 자체 보안운영이 어려운 고객을 위해 SK인포섹의 관제서비스를 제공한다. AWS 이용 고객들은 AWS 마켓플레이스 사이트(aws.amazon.com/marketplace/)에서 원하는 서비스 형태를 선택해 월 과금 방식으로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다.



Anti-WebShell은 웹 페이지를 구성하는 콘텐츠(Contents)의 웹 스크립트인 웹쉘을 분석해 악성행위를 일으키게 하는 프로그래밍 소스코드를 탐지한다. 정확한 분석을 위해 악성 스크립트 파일로 분류된 약 400여개의 패턴이 적용되어 있으며, 난독화된 스크립트 파일에 대해서도 분석이 가능하다.

SK인포섹 관계자는웹쉘은 악성코드와 달리 정상적인 프로그래밍 파일로 위장하기 때문에 방화벽 등 기존 보안 시스템으로 탐지하기 어렵다면서웹쉘 공격은 웹 서버 관리자 권한 탈취까지 가능해 정보 유출의 위험도가 높아 보안 대책이 필요하다라고 말했다.

웹 악성코드 탐지 솔루션인 MDS는 웹 페이지를 통해 악성코드를 유포하거나 경유 사이트로 악용하는 것을 사전에 탐지한다. 메인 웹 페이지 도메인(URL)을 기준으로 하위 세 단계의 연결 페이지까지 분석해 악성코드 삽입 여부를 가려낸다.

한편, SK인포섹은 Anti-WebShell, MDS AWS 마켓플레이스 등록을 시작으로 클라우드 기반 SECaaS 사업을 확대할 계획이다.

이 회사의 조봉찬 관제사업부문장은 “AWS 등 클라우드 사업자들 역시 이용 고객들에게 웹 보안에 대한 중요성을 강조하고 있다면서 게임, 포털 등 웹 서비스 기반의 사업을 하는 기업들을 중심으로 사업에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웹쉘(WebShell)

웹 프로그래밍 언어로 이뤄진 스크립트 파일웹 서버 취약점을 이용해 시스템에 업로드 시킨 후악의적인 목적으로 원격제어를 통해 시스템을 통제하는데 자주 사용됨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