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C&C는 18일, 경기도 분당구 정자동 본사 8층 교육장에서 GSP 1기 오리엔테이션을 가졌다 사진은 SK C&C GSP 1기 선발자들이 오리엔테이션 행사 이후 의지를 다지는 모습

 

SK C&C는 자기개발에 열정이 있는 구성원을 선발하여 글로벌 견문을 넓힐 수 있는회를 제공하는 ‘Global expertise Sharing Program(GSP)’을 신설했다.

SK C&C(대표이사 :박정호 사장, www.skcc.co.kr)18, 경기도 분당구 정자동 본사 8층 교육장에서 GSP 1기 오리엔테이션을 가졌다고 밝혔다.

GSP IoTBig Data등 본인의 전문 분야에 몰두하는 해커형 인재를 발굴하고,참가자 스스로 수립한 학습 계획하에 해외 컨퍼런스 및 선진 기업 벤치마킹 등을 경험케 함으로써 업무에 직결되는 지식경험통찰력을 높인다는 취지로 도입됐다.

SK C&C는 이를 위해 프로그램 참가를 희망하는 구성원을 대상으로 연구주제 및 학습 계획을 받았다.참가 신청은 동료들이 인정하는 해커형 인재를 발굴한다는 취지에 맞게 본인 지원은 물론 직책자동료 추천이 가능한 오픈 콘테스트 방식으로 이뤄졌다.

사원부터 부장까지 다양한 직급의 구성원이 신청한 GSP 1기는 지난 2주간 사내 전문가로 구성된 전문 심사위원단의 심사를 거쳐 81의 높은 경쟁률을 뚫고 최종13명이 선발됐다.

선발된 GSP 1 13명은 올해 안에 해외 포럼세미나 참가글로벌 기업 벤치마킹 등 약 2주간에 걸친 프로그램을 각자의 학습 계획에 맞춰 선택하고 진행하게 된다.

GSP 1기로 선발된 제조자동화사업팀 최정일 대리는 “ICT기반의 SHE(안전환경보건) 사업을 추진하고 있는데,이번 기회를 통해 SHE영역에서 인더스트리 4.0을 적용한 선진기업 사례 및 트렌드를 파악해 보고 싶다는 지원 동기를 밝혔다.

최대리는 이를 위해 “8월에 라스베가스에서 열리는 IoT EVOLUTION EXPO에 참가하는 한편 IoT분야의 사업을 추진하는 실리콘밸리 내 기업들도 벤치마킹 할 계획이라 말했다.

SK C&C 문연회 인력본부장은GSP는 동료들이 인정하는 분아별 전문가를 발굴하고,그들이 관심 있어 하는 지식경험 축적의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개인 뿐 아니라 조직의 역량도 높일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다라며,“앞으로도 구성원들의 창의와 열정, 전문 역량 및 글로벌 인사이트 개발을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티스토리 툴바